Loading...
2010.05.11 08:17

Edguy, Rage, Royal Hunt, Slayer

아반타시아의 앨범이 근래에 한창 이슈가 되고 있고 하도 "토비아스 사멧" 하길래 한번 들어볼 요량으로 주문했다. Edguy의 앨범중에 Mandrake와 함께 명작으로 꼽는 Hellfire Club. 스래쉬 밴드중에 상당히 저평가 받고 있지만 아는사람들은 아는 Rage. 독일 스래쉬의 저력이 어떤지 들어보자. 북유럽 네오 클레시컬 멜로딕 프로그래시브 밴드 Royal Hunt의 앨범 Paradox. slayer앨범들 중에..

Camel 전반기 음반 Collection

  카멜1~4집까지의 앨범을 소리그림에서 몇달에걸쳐 구입했다. 일본판 LP미니어쳐인지라, 가격도 비싸고(중고로 구입했는데도 불구하고, 새 CD보다 가격이 쌔다 ㅋ)해서 3개월에 걸쳐 하나씩 구입해서 4집까지 컬렉션을 완성했다. 음반은 시간이 없어서 Mirage와 Snowgoose만 들어봤는데 Mirage는 누구나가 카멜의 앨범을 논할때 엄지손가락을 치켜드는 앨범인지라 다른 사족을 달 필요가 없겠지만, 굳이 말을 한다면 "대중성과 예..

새바람이 오는 그늘, 한음파 싱글

한음파의 음악 딱히 쟝르에 구겨넣을 수 없는 독특하고 개성있는 음악인데, 이걸 뭐라고 해야하나? 싸이키델릭한 80년대 가요스럽다. 뭐라고 딱 꼬집어 말하진 못하겠지만 그들의 노래들은 자꾸만 듣고 싶은 중독성이 있다. 1집을 막 발표하긴 했지만, 예전에 발표한 싱글들도 우월하다. 특히 "200만 광년으로 부터 5호 계획"은 좋다. 더이상 적당한 말을 찾지가 못하겠다. 이번에 1집앨범에 싱글들에 수록되었던 곡들도 다수 수록된다. 흠... 이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