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리뷰

Radiohead - The Astoria London Live

먹보91 2009.02.17 17:50

로큰롤이 태동한 이후에 수많은 밴드들이 명멸해 갔지만 지금 막 음악씬에 데뷔하는 밴드나 왕성하게 활동하는 밴드를 통털어서 Radiohead만큼 유니크하고 영민한 밴드가 또 있을까? 그들의 노래는 마치 1억피스 짜리 퍼즐같아서 1조각만 빼거나 한조각만 더해도 균형이 무너질 것 같이 치밀하다.

Radiohead는 2007년말 In Rainbow를 발표했다. 여전히 음울하지만 반짝반짝 빛나는 멜로디를 가진 7번째 정규앨범 역시 평론가들이나 팬들의 음악적 기대에 충분히 부흥하는 그런 앨범이었다. 작년에는 펜타포트락페스티발에 그들이 온다는 기분좋은 루머가 돌았지만 결국은 루머로 끝나버렸고, 아직까지 그들이 한국에 온다는 소식은 없다. 그런 아쉬움을 달랠만한 앨범이 바로 1994년 5월 27일 런던에서 공연한 실황앨범이다. 너무 오래된 노래들 아니냐고? 아니다. 그들의 풋풋함과 초창기의 뜨거움을 느낄수 있는 앨범이다. Radiohead는 끊임없이 진보하고 있고 그런 그들의 큰걸음을 느낄수있는 앨범이다. Bootleg앨범이지만 음질과 완성도 어느하나 흠잡을데가 없다. 정규앨범만큼 라이브앨범이 감동을 주겠어? 라고 의심하는 리스너들에게 음악에 몰두하는 아티스트의 진정성이 담긴 앨범은 Live든 Studio Recording이든 감동의 차이가 없다는 것을 이 앨범은 증언한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