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리뷰

애플과 함께한 6년

먹보91 2016.04.16 12:33



2010년 8월 아이폰4를 구입하면서 16만 3,000명의 대열에 합류, 애플 제품을 쭈욱 사용하고 있다. 중간에 한번 저렴한 가격에 혹해서루미아 635를 잠깐 사용했지만 앱이 없어 적응 실패. 그 이후로는 안드로이드, 블랙베리로 전향을 잠시 생각해본 적은 있지만 그도 여의치 않아 6년간 쭉 아이폰만 사용하고 있다.

랩탑도 처음엔 hp2140 넷북을 시작으로 했으나 중간에 2140에 해킨을 해서 해킨토시로 사용하다 "해킨의 끝은 매킨"이라는 진리를 몸소 실천하며 맥북에어 - 맥프레 2015 13" 까지 넘어왔다.

아주 윈도만 사용하다가 맥으로 넘어온지 이제 한 2년쯤? 여전히 생산성 도구는 윈도우가 짱짱이고 동영상 편집이나 기타 간단한 웹서핑이나 소비용 아이템들은 아이폰 - 패드 - 맥북으로 이어지는 삼위일체가 제법 편하다.

사진에는 빠져있지만 맥프레 박스와 아이패드에어 박스가 추가되어야 하지만 귀챦아서. 패쓰.

저중에 아이폰 3gs 박스는 어디서 줏어온것이다. 좀 쓸데 없는짓 같긴한데 이런 사진 한번 쯤 나도 찍고 싶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