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커 버스커 - 소나기 (주르르루)

탑밴드를 제외하곤 오디션 프로그램을 안보는 편이라 버스커버스커가 어디서 우승을 해서 유명해졌는지는 모르겠고, [벗꽃엔딩]이나 [꽃송이가]같은 노래를 들으면 보컬 장범준의 음성이 가느다랗게 떨리는게 왠지 슬프다는 느낌을 받는다. 즐겁고 상쾌한 노래를 불러도 왠지 우울하게 들린달까? 곱게빠진 멜로디가 참 좋은데 요즘같이 후덥지근할땐 1집이후에 나온 EP마무리 앨범의 소나기를 듣는다. 락밴드니 아니니 하는 논란은 접어두고 노래의 즐거움이나 호소력만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