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2012.07.11 00:57

마지막 스타리그

마지막 스타리그 저-프전 허영무 vs 김명운 선수의 5경기에서 김태형 해설위원은 눈물을 보이고 말았다. 그가 인터뷰에서 말했듯 스타리그는 "생명체와 같아" 선수들과 제작진, e-sports팬들과 함께 움직였고 함께 성장했으며 이제 함께 그 역사를 마감하려고 한다. 아내한테 구박받으면서 챙겨봤던 스타리그 결승, 비록 육아땜에 몇몇 스타리그는 16강-결승까지 지켜보진 못했지만 언제나 팬으로써 응원했다. 이제까지의 결승전 중 가장 기억에..

2010.05.24 12:36

대한항공 스타리그 결승 - 김정우 선수의 드라마 같은 우승

객관적인 데이타만을 놓고선 김정우 선수의 대한항공 스타리그 우승을 장담한 사람은 없었을 것이다. 팬들의 "갓영호"라는 호칭 만큼이나 이영호선수의 기세와 전적은 무서웠다. 이미 인간의 영역이 아닌 신의 영역에 들어섰다고 많은 사람들이 이야기 할 만큼. 엄청난 포스를 자랑하며 바이오닉 만으로 투 헤처리 뮤탈 올인하는 저그를 압살했으며(사실 이영호만큼 칼같은 타이밍에 강력한 한방으로 저그를 압살시키는 테란은 드물었다.) 2010년 전적 승률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