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호, 지용





3대의 카메라(물론 최신사양에는 한참 못미치는 구닥다리 들이긴 하지만)나 가지고 있지만 아이들의 한때뿐인 추억을 담아두기에 참 게을렀던것 같다.

GXR에 점같은게 찍혀나와 렌즈청소 보내고 이후에 찍은 사진들. 아가들이 참 많이 컸구나.


Comments

  1. 2015.10.27 09:50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