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로프레스와 버츄소 그라인더로 커피생활을 시작하여 브리카 모카포트를 지나 어느새 집엔 브레빌 870이 떡하니 자리잡게되고...

그리하여 브레빌에 필요한 용품들을 하나 둘 씩 갖추기 시작하였습니다.

그중에 정말 유용한 아이템을 하나 소개합니다.

AWS Blade-1KG(American Weigh Scales Black Blade Digital Pocket Scale) 이름도 장황한 전자저울이지만 아마존에 주문할 당시에 규격을 그리 꼼꼼하게 살피지 않아 얼마나 작은지 잘 몰랐는데 받고 나니 정말 작고 귀엽더군요.

마감도 그렇게 허접한 수준은 아니었습니다. 가격도 미국내 무료배송 11.85불(지금은 같은제품이 9.99불입니다. 가슴이 아프네요.)




먼저 이녀석의 포장은 그냥 단순합니다. 제품명이 적혀있고 0.1g에서 1,000g까지 젤수 있다고 표시가 되어있습니다.

어차피 저는커피를 갈거기 때문에 보통 10~20그람 단위여서 이정도면 충분합니다.





포장을 뜯으니 귀여운 자태가 드러납니다. 블레이드 로고 AWS제작사 로고가 보이네요.

첫인상은 귀엽고 작다는 느낌이었습니다.





실제로 들어봐도 한손에 쏙들어오는 크기입니다.

마데인 차이나 AAA건전지 2개가 들어간다고 적혀있군요.





듣보잡 잡표 AAA건전지가 2개 들어갑니다. 제가 구입하고 나서 올해 9월초에 구입해서 잘쓰고 있으니 배터리는 2개 넣어놓으면 오래오래 갈것 같습니다. 얼마나 갈지는 저도 아직쓰고 있는중이니 잘 모릅니다.





바닥에 놓으면 저런 모양인데 바로 옆에 숫자표시 화면이 숨어있습니다.





옆에 푸시 부분을 누르면





위와같이 숫자가 표시됩니다.





숫자표시 화면 밑에는 온/오프버튼, 모드버튼, 영점버튼이 있습니다.

다른버튼은 궂이 설명할 필요가 없을 것 같고 마지막 TARE버튼이 용기 엊어놓고 누르면 영점으로 변하는 버튼입니다. 저는 온/오프버튼과 TARE버튼 밖에 안씁니다.






저울에 커피빈 중량을 재보기 위해 에쏘컵을 올렸습니다.





그리고 TARE버튼으로 영점을 잡고





커피를 넣습니다. 저울 없을땐 저 베라스푼으로 4숫가락 넣으면 대충 10그람이 맞춰졌는데 모양도 안나고 아무래도 조금씩 무게가 변하니 좀 불안해서 저울을 구입하게 된겁니다.





커피빈을 투하 저는 브레빌의 나머지 설정은 다 고정해놓고 커피빈 무게를 10~11g으로 바꿔가며 조건을 맞춥니다. 그렇게 하니 커피내릴때 편하더라구요.

다른거는 안건들여도 되니까요.





그라인더에 곱게 갈아서 포터에 넣으면 됩니다.

사실 아마존에 주문할것 없이 쇼핑몰에 대충 싼 저울 사도 되긴한데. 모양도 이쁘고 괜챦은것 같아서 블레이드 포켓저울을 구입했는데 아주 만족합니다.

뭣보다 혼자 보는거긴 하지만 뽀대가 나서 좋습니다.



저장

Leave a Comment

브레빌 870 사용기

2015년 3월 에어로프레스 첫 구입 후 1년만에 브레빌 870으로 넘어왔으니 제법 빠른속도로 넘어온것 같다. 물론 바로 브레빌 870급으로 커피생활 시작하시는 분도 계시겠지만 에어로프레스 - 모카포트 - 반자동 머신 테크트리를 착실하게 밟아온 셈이라고 나름대로 평가해본다. 근데 드립은 한번도 시도해본적은 없다.

성질 급해서 가찌아 버츄소 그라인더도 에어로프레스랑 같이 장만했으니깐.


브레빌 870이 해외직구로 엄청 저렴한 가격으로 풀려서 마침 브레빌을 장만하려고 벼르고 싶었던 터라 덜컥 지르게 된다. 지름신은 이렇게 예고도 없이 찾아오곤 한다.


브레빌 870에 대해서 객관적인 평가는 어렵다. 반자동 머신을 이거 말고는 사용해본적이 없기 때문. 그래서 단순한 사용법 위주로 적어볼까 한다.




일단 좌측 윗부분에 호퍼에 커피공을 부어준다. 저울에 딱 1잔 내릴 만큼 계량해서 넣는게 가장 좋은 방법이긴 한데 보인은 그냥 귀챦아서 대충 부어넣는다. 브레빌의 단점 중 하나가 머신과 그라인더가 붙어 있어서 호퍼에 커피를 넣어두면 커피 추출하는 동안 열을 받아서 커피가 제법 빨리 산화한다는 점이라고 하는데 물론 그런 단점보다는 그라인더를 따로쓰지 않아도 한번에 편하게 그라인딩을 할 수 있다는 편안한 장점에 점수를 더주고 싶다.


가찌아 버츄소 그라인더가 한대 있긴 하지만 에쏘 내릴땐 브레빌 머신에 붙어있는 그라인더만 사용한다. 버츄소는 가끔 모카포트와 에어로프레스로 커피 추출할때만 사용한다.






커피필터는 더블과 싱글이 있는데 더블을 주로 사용해서 더블을 선택해준다. 그리고 힘을주어 포트를 앞쪽 방향으로 밀면 자동으로 커피가 그라인딩되어서 나온다. 센서가 있는지 아니면 대충 타이머로 멈추는지 모르겠지만 한번 눌러주고 그냥 두면 알아서 멈춤.

본인은 더블필터 끼우고 싱글에서 더블로 선택 안해서 가끔 커피가 그라인딩 되서 내려오다가 반 조금 더 차서 멈추는 경우가 있는데 그럴땐 당황하지 말고 한번 더 누르고 적당히 소복히 커피양이 찻다 싶을때 한번 더 누르면 멈춘다.






커피양은 저정도 소복히 살짝 넘친다 싶은 기분이 들때가 정량이라고 보면 된다. 싱글필터 끼우고 싱글 선택 - 포터 푸시해서 그라인딩. 더블필터 끼우고 - 포터 푸시해서 그라인딩. 알아서 나오다가 자동으로 멈추니 크게 신경쓸 필요는 없다.






커피가 포터에 채워졌으면 탬퍼로 탬핑하면 된다. 탬핑 세기에 따라 추출시간에 영향을 준다는 사람도 있는데 브레빌 870은 추출 압력이 그렇게 세지 않기때문에 별 영향은 없다는게 많은 사람들의 이야기이다. 대신 높이는 맞춰주는게 좋다.






사진에서는 약간 탬핑이 덜된 상태인데 저거보다 조금더 내려가게 해주면된다. 아니면 레이져라고 깍는걸 주니 그걸로 깍아도 되고 암튼 탬퍼가 들어가는 만큼만 눌러주면 된다. 아니면 레이져로 깎고 그 깊이만큼 템핑해주면 되겠다.






옆에 추출 하는데 넣어준다. 인서트 부분에 포터 손잡이를 돌려넣고 락부분까지 돌리면 끝.






본인은 프로그램 버튼은 잘몰라서 만져본적은 없고 컵한개 그림이 싱글, 컵두개 그림이 더블이니 필터사이즈에 맞게 선택해주면 된다. 더블필터로 커피를 그라인딩 햇으니 더블버튼을 누르고 포터 밑에 컵을 두고 기다리면 된다.






기계소리와 함께 커피가 추출 되는데 압력게이지가 대충 12시나 2시방향까지 가면 적당하다고 보면된다. 그 이하로 압력게이지가 못미친다면 그라인딩 굵기를 더 곱게갈거나 커피분쇄량을 많이하면된다. 그러면 압력이 더 높게 걸린다 압력이 3시방향 이상으로 걸린다면 분쇄도를 더 굵게하거나 커피분쇄량을 줄이면 압력이 조금 덜 걸린다. 여러번 하다보면 대충 감이 온다.






크레마가 풍부한 추출된 커피.






얼마전에 산 킵컵에 시원한 아이스커피를 만들어 보았다. 맛은 내가 해서 그런지 좀 더 맛있다고 느껴진다. 캬.






요곤 살짝 뜨거운 물을 타서 아메리카노로. 만들어 보았다.

필자의 커피 마시는 법은 일단 에쏘를 더블로 추출하고 한 세모금은 에스프레소로 마시고 나머지는 그냥 뜨거운 물을 타서 아메리카노나 아이스커피로 마심. 좀 변태적인가 싶을 정도로 이상하게 마심.

브레빌은 옆에 뜨거운물 공급해주는 주입구도 있어서 따로 물을 끓이지 않아도 되어서 편하다. 이건 에스프레소 내렸다가 아메리카노 마실려고 커피포트에 물끓여 본 사람만 앎.

여튼 다른 머신과는 비교는 불가하고(써본 머신이 이거밖에 없다. -_-;;;) 편의성은 전자동 보단 당연히 못하겠지만 모카포트 내릴때 수고만큼만 하면 모카포트보다 더 맛있는 커피를 맛볼 수 있다. 추출압(브레빌은 15bar, 모카포트는 4bar)이 차이가 나니 그건 당연하겠지만.


맛은 머신이긴 하지만 편의성에서는 역시 최고는 에어로프레스다.

기승전 에어로프레스? 응?





IMGP9157 from kwon91 on Vimeo.

추출동영상 근데 vimeo에서 동영상 세로로 돌리는 법 아시는 분 없나요. ㅠㅠ


Comments

  1. BlogIcon 로즈마리 2016.04.24 18:53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지나다가 궁금한게 있어 실례인거 알면서 댓글 남깁니다.
    해외 어느 사이트에서 구매하신건지 여쭤도 될까요?^^

    • Favicon of http://91log.tistory.com BlogIcon 먹보91 2016.04.24 22:2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http://home.woot.com에서 구입했습니다. 지금은 구입할 수 없네요. ㅠㅠ 아마존이나 다른데 찾아봐도 있을꺼예요. ^^

  2. BlogIcon 로즈마리 2016.04.27 01:0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이제서야 댓글 봤어요^^
    한번 쫙~~~ 둘러볼께요ㅎ
    as 때메 직구해도 되려나 살짝 고민되네요.
    답글 감사했습니다^^

    • Favicon of http://91log.tistory.com BlogIcon 먹보91 2016.04.28 14:16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as는 자가수리를 각오하시거나 사설에 수리하는 방법도 있는걸로 압니다. 가격이 차이가 많이 나긴 하지만 그냥 국내에서 사는게 맘 편하실수도 있을것 같아요. 좋은 선택하시길~ ^^

  3. 이재희 2016.05.06 23:2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아! 저도 호주에 직구신청 해 놓아서 보름 후쯤이면 받아볼 수 있으리라 기대하고 있어서 관심을 갖고 글을 읽어 보았습니다.
    혹시 사설 수리점 연락처 아시는 곳이 있으신지요? ^^ 맛난 커피 기대됩니다.

    • Favicon of http://91log.tistory.com BlogIcon 먹보91 2016.05.07 01:0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저 같은 경우에는 커피생활을 버츄소 그라인더 + 에어로 프레스로 시작했는데 그 다음은 모카포트 이번에 수동머신으로 넘어왔습니다. 역시 맛이 엄청 많이 차이나더군요. 에스프레소를 좋아하기도 해서 아주 만족중입니다. 분명히 만족하실겁니다. 사설수리점은 제가 맡겨본적이 없어서 잘 모르겠네요. 검색하시면 사용기도 수리점도 찾으실수 있을겁니다. ^^

  4. 2016.08.31 09:24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91log.tistory.com BlogIcon 먹보91 2016.09.01 15:20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원두에 따라 다르긴 한데 저는 4에 놓고 양 조절하는 다이얼은 4시방향 정도에 놓고 그라인딩 합니다.
      로스팅이 강배전이냐 중배전이냐에 따라 또 다르더라구요.
      3이나 4에서 놓고 양을 맞춰가며 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

Leave a Comment

에어로프레스로 브라질 문도노보 커피를 내려보았다.

그라인딩 굵기는 버추소 기준 20, 15로 갈았더니 너무 잘게갈려서 쓴맛이 많이 났다.

버추소로 20정도 가니깐 괜챦은것 같다.



회사에 아침에 일찍오시는 분들 대접하고 한 이정도 분량이면 4잔은 나오는것 같다. 몇 그램인지는 잘 모르겠다.

한스쿱에 14그램 나오는데 스쿱으로 대충 넣는다. 보통 한스쿱을 넣거나 진하게 마시고 2잔정도 나오게 할때는 1스쿱하고 반을 넣는다.




이것이 한스쿱(14그램) 정도.




깔데기를 장착하고 커피를 투입.




스뎅필터가 있지만 종이필터를 소비해야되기 때문에 요즘은 거의 종이필터를 사용해서 마시고 있다. 유분기 없는 맛이난다. 스뎅필터를 사용하면 맛이 또 다르다.




커피 한스쿱, 물 1눈금따르고 30초간 저어준다.




그리고 한 40초간 기다린다. 그리고 20초간 내려준다.




맛있는 문도노보커피 완성!~ 저녁에 커피를 마시니 피로가 조금 사라지는것 같다. 문도노보 커피는 신맛은 좀 약하고 쓴맛이 강하게 난다.



Leave a Comment


줄창 케냐AA만 마시다가 어제 지용이 장난감 사러 간김에 예가체프도 200g 사가지고 와서, 에어로프레스에 압착해서 내려보았다. 고수들의 레시피도 있었지만 아놔 그런거 귀챦아서 그냥 내림.




오늘의 커핑은 예가체프 부담없는 G2 등급. 롯데마트에서 구입한 저렴이. 200그람에 오천얼마던가?...
클다방에서 예가체프, 이르가체페 하길래 그냥 사봄. 근데 로스팅날짜는 안적혀있길래 한 일주일 쯤 전이겠지 하고 짐작은 하는데 클다방 글 보니 유통기한 적혀있으면 마트산은 거기서 1년 빼면 된다고 함. ㅠㅠ 2016년 2월 16일이 유통기한이니 로스팅은 올해 2월 16일날 한걸로 짐작.




이 번에는 정방이 아닌 역방으로 시도. 이렇게 하면 흘러내림이 적고 깔끔하게 된다고 하는데 종이필터는 모르겠지만 알루미늄 필터는 별 차이가 안나는거 같은데(커피가 줄줄 세는게 좀 신경쓰이긴 하나... 많이는 안세던데...) 종이필터 있는거는 써야하니 역방향으로 시도해봤다.




리버스 역방향으로 우려내기! 근데 은호가 저지래를 해서 좀 지저분하다. 종이필터는 저렇게 물에 적셔서 해주는게 좋다고. 왜그런지는 나도 모름. 암튼 향기 좋다.
커피 마시는 사람들이 가성비 좋은 장비, 가성비 좋은 맛 이렇게 따지는데 결국 가성비 가장 좋은 것은 카페에서 사먹는 것이라는게 정설로 굳어진다.
사람의 욕심은 그만큼 끝이 없다는것. 나는 버추소 그라인더와 에어로스레스로 일단은 만족한다. 지금은.
근데 그라인더 수리비 얼마나 나올려나 ㅠㅠ 많이 안나와야할텐데. ㅠㅠ


Leave a Comment


더치커피를 마시다가 갑자기 이렇게 2만원씩 주고 사서 마시는것 보다 내려서 마시는게 더 경제적이진 않을까?라는 의문끝에 시험삼아 구입한 에어로프레스이다. 주문은 아마존에서 했고 원화로 치면 2만6천원정도 그리고 기본으로 끼워주는 종이필터도 있지만 종이필터는 또 구매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기에 사는김에 알루미늄 필터까지 추가로 구매했다. kaffeologie사의 에어로프레스용 S필터는 2만 천원정도 이 역시 아마존에서 구입.

사진으로 보시다시피 구성은 단촐하다. plunger+seal이 결합된 형태로 chamber에 끼우고 chamber 앞부분에 S알루미늄 필터 삽입후 filter cap을 끼우면 된다.

플라스틱 주사기 안에 커피를 넣고 뜨거운물을 넣어 저은뒤 주사기 실린더를 끼워 꾸욱 눌러서 압착하여 커피를 추출하는 방식이다. 아주 간단, 초 간단하다.

본인 같이 커피를 좋아하지만 아내는 좋아 하지않아 수동 에스프레소 머신을 구입할 엄두가 나지 않는 유부들에게 맞춤형 커피추출 도구가 되겠다. 가정의 평화를 위해 부담되는 비용의 수동머신보다는 에어로프레스를.




plunger에 S필터를 끼우고 fliter cap을 장착한 모습.




오늘 추출할 커피는 개인적으로 선호하는 케냐 AA. 200g 이마트에서 6천900원인가에 구입했다. 그라인더가 아직 도착하지 않아 갈아서 왔는데 분쇄도가 어느정도인지는 모르겠다.




컵을 밑에 받추고 커피를 넣은뒤 물을 부어주면 된다. 기본 레시피에 따르면 커피 1스쿱(에어로프레스에 기본으로 딸려오는 스쿱: 18gram정도) 넣고 물을 1샷(에어로프레스 숫자 1칸정도) 붓고 막대기로 저은 다음, 30초 기다린다. 그리고 주사기를 눌러서 추출하고 마신다. 끝.

정말 간단하다. 처음에 이렇게 해서 마셨는데 제법 커피숍에서 마시는 케냐 AA맛이 났다. 




그다음에 지용이가 한번 더 해서 보여달라고 졸라서 한잔을 더 내려보았다. 이번에는 기본진하게 레시피.

이 방법은 물보다 커피의 양을 늘리고 오랫동안 우려내서 진하게 마시는 방법이라고 한다.

커피 1.5스쿱을 넣고 물 1샷을 붓는다. 막대기로 10초간 젓고난 후 70초간 기다린다. 10초간 더 저은 후 주사기로 눌러서 추출한다.

개인적으로는 기본레시피보다는 기본진하게 레시피가 더 신맛도 강하고 좋았다.

서울비님 블로그 에어로프레스 레시피 포스팅 참조: http://seoulrain.net/2014/11/24/aeropressrecipe/




추출하고 난 다음 에어로프레스의 모습.




커피는 요렇게 컵에 깔끔하게 받아진다.

에어로프레스를 사용해본 결과, 간단하게 추출할 수있고 회사에 들고가서도 한두번정도는 마시고 여행갈때도 들고갈 수 있겠다 싶다. 물론 원두를 분쇄해서 가야되고 세척도 해야되고 놀러갈때는 번거로워서 갖고 갈까 싶긴하지만 제법 괜챦은 커피를 내릴 수 있는 간편한 도구로써 매력적이다.

레시피에 따라 다양한 커피의 맛을 맛볼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반면 단점은 원두를 많이 먹는다는것. 고압추출 방식이 아니다보니 원두를 쑥쑥 먹는다. ㅎㅎ 그래도 이만하면 만족한다.


Comments

  1. Favicon of http://simglorious.tistory.com BlogIcon 도플파란 2015.03.02 07:27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저도 하나 사고 싶어요..ㅠㅠ

    • Favicon of http://91log.tistory.com BlogIcon 먹보91 2015.03.02 09:20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해외직구 어렵지 않습니다. 국내보다 더 저렴하니 한번 시도해보세요. 꽤나 괜챦은 맛의 커피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Leave a Comment


to Top